신한금융,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보고서상' 수상

통합 5년째 수상 영예

가 -가 +

염보라
기사입력 2020-10-16 [14:20]

▲ 신한금융그룹은 16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보고서상 (KRCA)’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박성현(왼쪽) 신한금융그룹 상무와 이상진 한국표준협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신한금융그룹은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보고서상(KRCA)’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KRCA는 한국표준협회가 지속가능경영 활동을 성실히 수행하고 소비자·협력회사 등 이해관계자와 소통을 잘하고 있는 기업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국제 지속가능경영보고서 작성 가이드라인(GRI)을 기준으로 지속가능경영 분야 전문가와 이해관계자들의 평가를 통해 수상 기업을 선정한다. 신한금융은 지난 2008년을 시작으로 2013년, 2016년, 2018년에도 KRCA 수상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신한금융은 2005년 그룹사인 신한은행이 국내 금융권 최초로 사회책임보고서를 발간한 이래 올해까지 15번째 '2019 신한금융그룹 사회책임보고서'를 발간해 국내 금융권 사회책임 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이번 보고서는 신한금융이 국내 금융권 최초로 추진한 ▲기후변화대응원칙 ▲사회적가치 측정 모델 개발 ▲지속가능경영 거버넌스 체계 구축 등을 바탕으로 친환경금융, 지역사회와의 상생, 그룹 코로나19 대응 등 신한금융만의 사회책임 경영 부문의 차별화된 전략을 잘 나타냈다는 평가를 받는다.

 

더불어 기후변화 재무정보공개 테스크포스(TCFD), 지속가능성 회계기준위원회(SASB) 등 국제 표준 보고서 작성 기준에 맞춰 공개함으로써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기대도 충족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지난 14일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발표한 ‘상장기업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 및 등급’에서도 통합 A+등급을 획득하며 ESG경영을 선도하는 금융그룹으로서의 위상을 이어갔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신한금융은 ESG체계를 친환경·상생·신뢰 세 가지 방향으로 설정하고, 국제 흐름에 발맞춰 ‘제로 탄소 드라이브(Zero Carbon Drive)’ 등 ESG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속가능경영을 충실하게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염보라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공감신문. All rights reserved.